2021 포항의 희망을 노래하다, ‘빛으로 불꽃으로’
상태바
2021 포항의 희망을 노래하다, ‘빛으로 불꽃으로’
  • 김희영
  • 승인 2021.01.08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효원, 강혜정, 존노 등 세계적인 뮤지션 대거 참여
▲ 2021 포항의 희망을 노래하다, ‘빛으로 불꽃으로’
[경북제일신보] 포항시는 2021년을 맞이해 포항시민들에게 힘과 용기를 주고 희망찬 미래 포항을 노래하는 ‘빛으로 불꽃으로’ 음원을 제작했다.

국내외에서 폭넓게 활동하고 있는 우효원이 작곡을 맡았고 포항시립합창단의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로 활동 중인 장윤정이 음악감독을 맡았으며 계명대 성악과 교수이자 소프라노 강혜정과 ‘팬텀싱어3’에서 천상의 테너로 이름을 알린 존노가 화음을 맞췄다.

포항의 노래 ‘빛으로 불꽃으로’는 포항의 정체성을 담은 ‘연오랑 세오녀 설화’를 바탕으로 포항의 어제와 오늘, 미래의 비전을 하나의 서사로 담아냈으며 가슴을 울리는 웅장한 사운드와 아름다운 노랫말, 국악과 클래식의 조화로 몰아치는 절정의 화음이 전율을 자아낸다.

또한, 한반도 최동단, 가장 먼저 해가 뜨는 곳 포항이 웅장한 일출의 기운처럼 다시 도약할 것을 노래하며 산업도시로 성공 가도를 달렸던 과거 포항의 위상을 뛰어넘는 미래 포항을 응원한다.

또한, 노래를 통해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포항시민으로서의 자긍심을 불어넣으며 코로나19 극복, 지역 경제 활성화 등 위기 극복에 대한 시민들의 염원을 하나로 모으고 있다.

지난 1일 포항시 유튜브 채널에 공개된 메이킹 영상이 3만 4천여 회가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며 시청자들로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해당 영상에는 ‘지자체 홍보영상에 이렇게 감동받을 수도 있네요’ ‘희망찬 새해를 여는 포항시 노래 너무 좋아요 새로운 희망이 용솟음치네요’ ‘노래를 듣고 있으니 마음은 벌써 포항이다’ ‘노래 들으니 희망이 다시 솟구치는 느낌이에요’ 등 550여 개의 응원 댓글이 넘쳐나고 있다.

시는 ‘빛으로 불꽃으로’를 테마로 제작한 ‘포항시 이미지 홍보영상’을 8일 포항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했으며 푸른 바다, 해양레포츠대회 등 해양문화관광도시의 모습은 물론, 호미곶해안반도 둘레길, 그린웨이 등 다채로운 포항의 모습이 담긴 ‘포항시 이미지 홍보영상’은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새해를 맞아 제작한 ‘빛으로 불꽃으로’ 노래를 통해 많은 시민들이 희망을 가지고 심기일전 하시기 바란다”며 “어렵고 힘든 시기이지만 노래 가사처럼 모두가 손을 맞잡고 조금씩 나아간다면, 반드시 새로운 기적을 이뤄낼 수 있다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