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51만 인구회복 범시민추진위원회가 앞장선다
상태바
포항시, 51만 인구회복 범시민추진위원회가 앞장선다
  • 김희영
  • 승인 2021.02.19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포항사랑 주소갖기운동 범시민추진위원회’ 출범식 개최
▲ 포항시, 51만 인구회복 범시민추진위원회가 앞장선다
[경북제일신보] 포항시는 1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포항사랑 주소갖기운동 범시민추진위원회’ 출범식을 가졌다.

이날 출범식은 이강덕 포항시장, 정해종 포항시의회 의장, 김희수 경북도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지역의 50여 개 기관·기업·사회단체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인구정책 추진방향 설명 위촉장 수여 협력방안 토의 협약서 서명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올 한해 시정 최우선 과제인 51만 인구 회복을 위한 포항사랑 주소갖기 운동의 범시민 차원의 대대적인 동참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이강덕 시장은 이날 회의를 직접 주재하고 각 단체 대표들과 전입을 장려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지난달까지 감소하던 인구가 2월 들어 포항사랑 주소갖기 운동과 전입지원금의 효과로 2주 만에 200여명이 증가했고 이번 출범식을 통해 연내 51만 인구회복이 가시화될 수 있도록 각 단체별로 힘을 모으기로 했다.

범시민추진위원회는 각 단체별 성격에 따라 기업협력 분과 교육협력 분과 군부대협력 분과 시민협력 분과 등 4개 분과위원회로 운영되며 향후 분과위원회별로 다양한 주소이전 대책을 마련해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인구는 한 도시의 힘과 경쟁력을 나타내는 가장 중요한 지표로서 51만 인구회복은 포항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한 근간이다”며 “범시민추진위원회가 중심이 돼 시민의 단합된 힘으로 51만 인구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