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롯데칠성음료 주식회사,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설립 협약 체결
상태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롯데칠성음료 주식회사,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설립 협약 체결
  • 김희영
  • 승인 2021.04.02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릉사업장 등 전국 주요 사업장에 점진적 확대 예정
▲ 고용노동부
[경북제일신보]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롯데칠성음료는 4월 2일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공단 조향현 이사장과 롯데칠성음료 박윤기 대표이사가 참석해 양질의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의 설립에 공동의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번 협약 체결은 국내음료업계 1위 기업으로서 경영방침인 “건강하고 존경받는 기업가치 실현”이라는 롯데칠성음료의 적극적 의지를 바탕으로 진행됐다.

롯데칠성음료는 2021년도 상반기 내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을 설립할 예정이며 강릉사업장을 시작으로 전국의 주요 사업장으로 채용 지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공단 조향현 이사장은 “국내 식음료업계를 선도하는 롯데칠성음료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을 추진하는 것에 감사드린다”며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이 성공적으로 설립될 수 있도록 공단의 모든 자원과 역량을 동원해 지원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롯데칠성음료의 박윤기 대표이사도 “‘건강하고 존경받는 회사’로 도약하는 롯데칠성에게 장애인을 위한 일자리 창출은 기업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또 한 번의 기회”며 “중증장애인이 능력을 발휘하고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