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 미디어 아티스트들의 시청각 라이브 향연
상태바
세계적 미디어 아티스트들의 시청각 라이브 향연
  • 최영준 기자
  • 승인 2023.11.30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체 아티스트

포항문화재단 문화도시센터는 이달 6일 구 수협 냉동창고(포항시 선착로 78)에서 오디오비주얼 라이브 공연인 ‘프렉티스:사운드 엔텔레키(PRECTXE: Sound Entelechy)’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영일만 아트앤테크 문화클러스터’ 조성을 목표로 하는 문화도시 포항의 국내외 융복합 예술교류 프로젝트로, 캐나다 몬트리올, 오스트리아 빈, 그리고 대한민국 서울의 융복합 장르 아티스트들이 독창적이고 풍부한 오디오비주얼 라이브 퍼포먼스를 선사한다. 

국제 디지털 미디어아트 페스티벌로 출범한 ‘프렉티스’는 페스티벌을 넘어 북미, 유럽, 아시아, 남미 등 전 세계 디지털 창작과 예술과 기술, 일렉트로닉 음악의 아티스트, 기획자, 발명가들과 함께 만들어 가는 확장된 플랫폼이다.

특히 포항과 서울에서 개최되는 이번 ‘프렉티스:사운드 엔텔레키’는 세계와 지역을 연결하는 프렉티스 로컬 커넥션 프로젝트다.

미디어아트와 오디오비주얼 분야에서 독특한 자신의 개성과 악기 및 오브제에 대한 독창적인 해석, 예술적 실현 능력에 바탕을 둔 젊고 뛰어난 아티스트들이 참여한다.

캐나다 몬트리올 기반의 미디어 아티스트 ‘알렉시스 랑즈방-테트로(Alexis Langevin-Tétrault)’는 2017년 첫 발표 후 해를 거듭하며 진화시켜 온 핵심적인 솔로 작품 ‘Interférences (String Network)’의 2023년 얼티밋 버전으로 참여한다.

또한 동료 아티스트 ‘기욤 코테(Guillaume Côté)’와 함께 만든 2023년 신작 프로젝트 ‘오베(Aubes)’를 한국에서 처음 선보인다. ‘오베(Aubes)’는 프랑스어로, 새벽을 뜻한다. ‘새벽’을 빛과 어둠, 사운드와 비주얼의 팔레트로 표현한 이 새로운 공연은 관객들에게 독특한 감각적 경험을 선사한다.

‘모노컬러(본명 Marian Essl)’는 오스트리아 빈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디지털 미디어 오디오비주얼 아티스트다. 이번 ‘프렉티스:사운드 엔텔레키’ 서울과 포항 공연에서 그는 특유의 흑백 컬러로 압도적인 시청각을 뿜어내는 오디오비주얼 라이브, ‘굴절률’을 뜻하는 2023년 신작 ‘Refractive Index’를 선보인다.

황선정은 대한민국 서울 기반의 컨템포러리 아티스트로 A/V 퍼포머, 음악 프로듀서, 듀오 유기적 오퍼레이터의 리더다. 이번 공연에서는 그녀의 최신작 ‘We Are Polyphonic Bodies’ 라이브를 선보인다. 

한편 이번 포항 공연은 사전 등록을 통해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자세한 정보와 문의는 포항문화재단 홈페이지(www.phcf.or.kr), SNS를 이용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