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바다식목일 기념행사 개최지 ‘포항’ 선정
상태바
해수부, 바다식목일 기념행사 개최지 ‘포항’ 선정
  • 최영준 기자
  • 승인 2024.02.0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5월 10일 바다 생태계 중요성 알리는 법정기념일 ‘바다식목일’
포항시, 미래산업 자원 보고인 바다숲 및 블루카본 조성 활성화 선도

해양수산부는 오는 5월 10일에 개최될 예정인 '제12회 바다식목일 기념행사' 장소로 포항시를 선정했다고 지난달 28일 밝혔다. 

매년 5월 10일인 '바다식목일'은 바닷속 생태계 보호의 중요성과 바다사막화의 심각성을 국민에게 알리기 위해 지난 2012년 지정된 법정 기념일이다.

해수부는 바다숲에 대한 지자체와 지역 어업인들의 관심과 참여 확대를 위해 정부 주도의 행사에서 벗어나 지자체와 공동으로 행사를 추진하기 위해 전국 연안 지자체를 대상으로 제12회 바다식목일 기념행사 개최지 유치를 공모했다. 이를 통해 행사장소로서의 타당성조사·검토 후 최종적으로 포항시를 선정했다.

해수부와 경북도, 포항시는 앞으로 성공적인 행사 개최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며 세부 행사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특히 바다숲에 대한 범국민적인 인식 향상을 위해 바다숲과 같은 해양분야 블루카본(해양생태계가 흡수하는 탄소) 등을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가 참여하는 국제포럼 등 학술행사도 함께 연계해 개최할 예정이다.

강도형 해수부 장관은 "올해 바다식목일 기념행사 개최를 계기로 포항시가 블루카본 조성과 활성화를 선도해 나가는 환동해권 블루카본 거점도시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