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지역 총선 출사표·개소식 잇따라
상태바
포항지역 총선 출사표·개소식 잇따라
  • 정혜진 기자
  • 승인 2024.02.05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남·울릉 최용규(전 서울중앙지검 부장검사) 예비후보가 지난 3일 오전 지지자들과 함께 덕수공원 충혼탑을 참배했다.
포항남·울릉 최용규(전 서울중앙지검 부장검사) 예비후보가 지난 3일 오전 지지자들과 함께 덕수공원 충혼탑을 참배했다.

오는 4월 총선을 앞두고 포항지역에서 출사표와 개소식이 잇따랐다.

포항남·울릉 최용규(전 서울중앙지검 부장검사) 예비후보는 지난 1일 국회의원 선거 공천후보자 추천 서류를 제출한 데 이어 3일 오전 지지자들과 함께 덕수공원 충혼탑을 참배했다. 최용규 예비후보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앞에서 정정당당하게 선거에 임해 반드시 승리하겠다는 굳은 의지를 다시 한 번 다지기 위해 충혼탑을 참배했다”며 “충혼탑 위패 봉안실에 부친의 이름이 새겨져 있다며 부친의 이름으로 온 마음을 다해 지역민과 함께 포항·울릉의 새 지평을 열겠다”고 밝혔다.

포항북구 권용범 예비후보는 지난 3일 오후 선거사무소에서 ‘포항 한마음 동행 선포식’을 개최했다.
포항북구 권용범 예비후보는 지난 3일 오후 선거사무소에서 ‘포항 한마음 동행 선포식’을 개최했다.

포항북구 권용범 예비후보는 3일 오후 선거사무소에서 ‘포항 한마음 동행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원희룡 전 국토교통부 장관과 중학교 은사인 하성해 동지교육재단 이사장, 박창달 전 국회의원, 이승환 전 뿌리회 회장을 비롯 1000여명의 지지자와 시민들이 몰려 성황을 이뤘다. 권용범 예비후보는 “포항의 진정한 발전을 위해서는 포항만이 가진 잠재력에서 출발해야 된다”며 “포항만이 가진 잠재력인 포항방사광가속기의 운용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중입자 암치료기 설립을 통해 포항을 세계적인 암 치료 특화지역로 성장시켜야 한다”고 밝혔다.

포항 남·울릉 진형혜 예비후보는 지난 3일 오후 대이동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포항 남·울릉 진형혜 예비후보는 지난 3일 오후 대이동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포항남·울릉 진형혜 예비후보는 3일 오후 대이동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부산 해운대갑 출마를 선언한 주진우 전 대통령실 법률비서관과 장예찬 전 청년 최고위원을 비롯 전·현직 시·도의원, 지지자 등이 몰려 북새통을 이뤘다. 진형혜 예비후보는 이날 "포스코 수소환원제철소 건립 정부예산 확보와 포스코 본사 및 계열사 랜드마크빌딩 건립, 지진피해 정신적 배상 국회 입법으로 일괄 타결, 교육발전특구 지정 등 포항 남구를 위한 5대 공약을 밝히며 모두가 살고 싶은 백만 메가시티 포항을 시민들과 함께 완성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