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5월부터 ‘K-패스’ 시행…대중교통비 환급
상태바
포항시, 5월부터 ‘K-패스’ 시행…대중교통비 환급
  • 최영준 기자
  • 승인 2024.04.05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 15이상 대중교통 정기 이용자 환급
일반 20%, 청년 30%, 저소득층 53.3%
알뜰교통카드는 회원전환시 사용 가능

포항시는 오는 5월1일부터 대중교통비를 환급해 주는 'K-패스' 사업을 시행한다고 지난 4일 밝혔다.

K-패스는 월 15회 이상 정기적으로 대중교통 이용 시 요금의 일정 비율을 다음 달에 환급해 주는 사업이다. 환급 비율은 일반 20%, 만19~34세 청년층 30%, 저소득층 53.3%이다. 시내버스 요금 1200원 기준 월 60회를 이용하면 청년은 월 2만1600원, 저소득층은 3만8370원의 교통비를 각각 절약할 수 있다. 

기존 알뜰교통카드는 도보와 자전거 등 출발과 도착을 기록하고 이동 거리에 비례해 마일리지를 지급했지만 올해부터 시행되는 K-패스는 조건 없이 월 15회 이상 최대 60회까지 이용 횟수에 따라 교통비를 환급해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혜택을 확대했다.

K-패스를 이용하려는 신규 이용자는 카드사에서 카드를 별도 발급 받은 후 회원가입을 해야 한다. 기존 알뜰교통카드 이용자는 추가 카드발급 없이 알뜰교통카드 앱에서 30일까지 회원전환을 마치면 K-패스가 시행되는 5월1일부터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회원전환은 누리집에서 6월30일까지 가능하다.

김영환 포항시 대중교통과장은 "환급 혜택이 확대된 K-패스 사업 시행으로 버스를 이용하는 누구나 쉽게 교통비를 환급 받을 수 있고 매일 버스를 이용하는 직장인과 학생들의 교통비 부담을 덜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기존 알뜰교통카드 이용자는 기한 내 회원 전환을 완료해 이용에 불편이 없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