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칠구 경북도의원, “포항지진 손해배상 정부 책임져야”
상태바
이칠구 경북도의원, “포항지진 손해배상 정부 책임져야”
  • 정혜진 기자
  • 승인 2024.05.04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의회 5분 자유발언 중
이칠구 경북도의원(포항)이 포항촉발지진 손해배상에 대한 정부의 무책임에 대한 발언을 하고 있는 모습.(=HCN경북방송 뉴스 화면 캡처)
이칠구 경북도의원(포항)이 포항촉발지진 손해배상에 대한 정부의 무책임에 대한 발언을 하고 있는 모습.(=HCN경북방송 뉴스 화면 캡처)

경북도의회 임시회에서 포항촉발지진 손해배상 과정서 보인 정부의 무책임한 행태를 비판하는 목소리가 나왔다.

이칠구 경북도의원(포항)5분 자유발언을 통해 포항 지진피해 손해배상과 관련 1심 법원에서 포항지진과 지열발전사업과 인과관계를 인정해 시민 한 사람당 최대 3백만 원을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리자 정부가 이에 불복해 항소한 것을 비판했다.

이 의원은 포항 지진의 원인이 명확히 규명됐음에도 최근 국내 언론 보도와 전문기관에서는 마치 자연지진인 것처럼 실체를 왜곡한 보도까지 나오고 있다. 이러한 행태는 포항시민들에게 2차 가해로 볼 수 있으며 이를 결코 좌시해서는 안 될 것이다며 정부의 항소 결정은 아직 아물지 않은 포항시민들의 상처에 정부 스스로 재차 대못을 박은 것이나 다름없다며 경북도의 강력한 대응을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