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가정의 달 맞아 농업 6차산업 인증 제품 특판
상태바
경북도, 가정의 달 맞아 농업 6차산업 인증 제품 특판
  • 최영준 기자
  • 승인 2024.05.09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가 지난 7일부터 이달 31일까지 농업 6차(농촌 융복합)산업 안테나숍 7곳에서 '가정의 달 특판' 행사를 열고 있다.

안테나숍이란 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선호도와 반응을 파악해 상품 개발이나 판매촉진 방안 등을 연구하고자 운영하는 전략 매장으로 경북도는 대백프라자점, 이마트(경산점, 구미점, 월배점, 포항점), 신세계백화점 대구점, 롯데백화점 영등포점 등 7곳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특판 행사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일부 품목 1+1, 2+1 특별 행사와 구매 금액의 30%에 달하는 사은품 증정 등을 추진한다. 이들 안테나숍은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6차산업 인증 사업자로 지정받은 경영체의 제품 중 경북도와 대형 유통업체가 품평회 등을 통해 엄선한 770가지(77개 업체)의 농산물 가공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전시·판매한다.

경북도의 안테나숍 7곳의 지난해 매출액은 29억1000만원으로 최초 운영을 시작한 2016년도 12억6000만원 대비 2배 이상 늘었다.

김주령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최고 품질의 다양한 농특산품 발굴과 판로 다각화로 경북 농업 6차 산업이 더욱 활성화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