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째 불륜’ 홍상수·김민희…정수리 흰머리도
상태바
‘9년째 불륜’ 홍상수·김민희…정수리 흰머리도
  • 최영준 기자
  • 승인 2024.05.10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홍상수(왼쪽), 김민희

홍상수(63) 감독과 배우 김민희(42)의 근황이 포착됐다.

지난 9일 소셜미디어에는 두 사람이 테라스에 나란히 앉아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다.

홍 감독은 수염이 덥수룩 하고, 김민희는 정수리에 흰머리가 눈에 띈다.

해당 사진을 올린 이는 뉴욕영화제 관계자로 알려졌다. 관계자는 "홍상수 33번째 장편 신작 촬영 전날 모습"이라는 글도 덧붙였다.

두 사람은 9년째 공개 열애 중이다. 홍 감독은 1985년에 결혼해 딸을 두고 있는 유부남이다.

이들은 2017년 3월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 언론시사회에서 "서로 사랑하는 사이"라며 불륜을 인정해 논란이 일었다.

홍 감독은 2016년 아내를 상대로 이혼 소송을 제기했으나 기각됐다.

김민희는 이후 홍 감독 영화 '그 후'(2017) '클레어의 카메라'(2018) '풀잎들'(2018) '강변호텔'(2018) '도망친 여자'(2020) '인트로덕션'(2021) '당신 얼굴 앞에서'(2021) '소설가의 영화'·'탑'(2022) '물안에서'(2023) 등에 꾸준히 출연하고 있으며 제작실장으로도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