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포스코, 13 연속 ‘지속가능 우수기업’뽑혀세계 철강 업계 최초 쾌거…최고 권위 ‘다우존스’등 인정

포스코가 9월 7일 발표된 글로벌 지속가능성 평가지수인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Dow Jones Sustainability Indices) 평가에서 세계 철강업계 최초로 13년 연속 우수기업에 선정됐다.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는 금융정보 제공기관인 미국의 S&P 다우존스 인디시즈(S&P Dow Jones Indices)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평가 전문기관인 스위스 로베코샘(RobecoSAM)이 공동으로 개발한 지표로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지속가능성 평가지수로 인정받고 있다.

올해 철강 부문에서는 총 23개사 중 포스코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지수(DJSI World)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 포스코는 환경 부문(물관리, 기후변화)에서 최고 평점을 획득했으며, 동반성장, 이해관계자 관리, 지속가능성보고등의 부문에서도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로써 13년 연속 지속가능경영 우수기업에 선정되면서 국내 기업 중 가장 오랫동안 이름을 올리는 영예를 안았다.

포스코는 이번 지속가능 평가결과를 관련 부서에 공유하고 인재확보 및 유지, 세금정책, 인권, 지역사회 영향 측정 등의 부문에서도 포스코그룹의 지속가능성을 한층 더 높일 계획이다. 이를 통해 투자자를 포함한 다양한 기업이해관계자들에게도 지속가능성에 대한 사회적 공감을 널리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

한편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는 매년 미디어조사, 기업모니터링, 설문평가 등을 바탕으로 세계 상위 2500대 기업 중 분야별 상위 10%의 지속가능성 우수기업을 선정해 발표한다.
평과결과는 국제적인 기관투자가의 사회적 책임투자(SRI·Socially Responsible Investment), 펀드 및 금융상품 운영에 널리 활용되고 있다.

지속가능성이 우수한 기업은 기업의 사회·환경적 책임 이행을 통해 사업기회를 선점하는 한편, 경제·환경·사회적 측면의 리스크를 관리함으로써 안정적인 성장과 지속가능한 발전을 이룰 수 있다. 

안경희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