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포항경북기사
영양 산나물축제 현장에서 개인정보보호 홍보 캠페인축제장 찾은 관광객 및 도민들에게 개인정보보호 실천수칙 안내
   
▲ 개인정보보호 홍보 캠페인
[경북제일신보]경상북도는 11일 최근 개인정보 침해에 따른 피해로 불법대출 명의도용, 보이스피싱, 농어촌 노인을 대상으로 한 금융사기 등 도민의 재산을 노린 사건·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어 심각성을 느끼고 영양산나물축제장을 방문해 개인정보보호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대부분의 개인정보 유출사고는 온라인상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개인정보 침해사고로는 개인정보 침해·도용 피해가 가장 많았다.

이번 캠페인은 ‘영양 산나물축제 2018’축제장을 찾은 관광객과 도민들에게 개인정보보호법의 주요내용과 개인정보보호 실천 수칙 안내 등 개인정보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했다.

개인정보보호법에서는 법령에 근거없는 주민등록번호 수집을 금지하고 있으므로 도민들이 특별한 목적 외에 주민등록번호를 타인에게 제공하는 일이 없도록 가두캠페인을 통해 널리 알렸다.

또한, 축제를 통해 지역에서 생산한 상품 및 제품을 홍보·판매하는 소상공인, 사업자를 대상으로 마케팅을 위한 개인정보 수집·이용시 법령을 준수해 최소한의 목적으로만 사용해야 한다는 점을 설명했다.

한편, 경북도는 공공기관의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최신의 개인식별정보 감시·관리시스템을 운영중이며 지방공기업, 개인정보를 처리하는 지역중소기업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개인정보보호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민인기 경북도 자치행정국장은 “도민들에게 개인정보 보호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는 한편 일상생활에서 개인정보침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공공기관의 개인정보 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안경희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