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포항제철소 생명나눔 실천 ‘사랑의 헌혈운동’ 앞장
포항제철소 임직원들이 생명나눔 헌혈 운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는 지난 23·24일 양일간 ‘사랑의 헌혈 운동’을 벌였다.

포항제철소 임직원들은 어려운 이웃들에게 생명 나눔을 실천하고자 매년 두 차례 ‘사랑의 헌혈 운동’을 펼쳐왔다.

헌혈 장소는 포스코 본사 로비, 제철소 생산관제센터 뿐 아니라 지곡주택단지에서 이뤄져 일반 시민들도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포항제철소는 헌혈에 참여한 직원들에게 봉사활동 마일리지를 부여하고 헌혈증서를 기증한 직원들을 대상으로 현장에서 경품을 추첨하는 등 많은 직원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독려했다.

헌혈에 참여한 포항제철소 에너지부 신준수 사원은 "헌혈은 이웃들에게 생명을 나누는 뜻깊은 활동이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참여할 생각이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2004년부터 매년 두 차례 ‘사랑의 헌혈운동’을 실시해 올해 상반기까지 총 2만1,588명이 참여했다.

기증 받은 9,300여장의 헌혈증서는 경북혈액원에 2천여장을 비롯해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에 4,600장을 기증했다.

또한 나머지는 혈액 수급을 필요로 하는 임직원 가족과 지역주민을 위해 사용했다. 

김희영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