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포항경북기사
문경전통찻사발축제 발전방안 포럼 개최더 나은 축제를 위한 도약
   
▲ 문경시
[경북제일신보] 문경시는 3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문경전통찻사발축제 발전방안 포럼’을 개최했다.

축제 개최 20년을 맞이하여 문경전통찻사발축제의 성과를 재조명해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안을 모색하고 재도약의 기회를 삼고자 문경시축제관광조직위원회, 문경전통찻사발추진위원회, 도자기협동조합, 다례원 등 관계자 80여명이 참석하여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번 포럼에는 권두현 문화기획자의 ‘대한민국 공예축제 패러다임에 대한 고민’이라는 주제발표를 시작으로‘20년 후 찻사발 축제는 어떤 모습이어야 하는가?’라는 폭넓은 내용으로 토론이 이루어졌다.

토론은 경학신학대학원대학교 기화서 교수를 좌장으로 문경전통찻사발축제 관련자들이 당면 안건 및 문경전통찻사발축제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열띤 토론을 이어갔다.

고윤환 문경시장은 이날 포럼에 참석하여 “문경전통찻사발축제는 문경시 대표축제로 자랑스러운 문화유산을 계승하고, 전통문화의 맥을 이어가고 있다는 자부심이 있으며, 보다 발전된 찻사발축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 문경전통찻사발축제는 문경새재오픈세트장에서 2019년 4월 27일부터 5월 6일까지 10일간 개최될 예정이다.

김희영  기자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