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포항
포항 남·북구 보건소, 부문별 최우수기관 선정

경북도 건강새마을 조성사업·우리마을 건강파트너 운영성과대회

포항시 남·북구보건소는 지난달 28일 경주 힐튼호텔에서 열린 '2018년 경상북도 건강새마을 조성사업 및 우리마을 건강파트너 운영 성과대회'에서 각 부문별 최우수기관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포항시 남구·북구보건소가 지난달 28일  경주 힐튼호텔에서 열린 '2018년 경상북도 건강새마을 조성사업 및 우리마을 건강파트너 운영 성과대회'에서 각 부문별 최우수기관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이날 북구보건소는 건강새마을조성 부문에서, 남구보건소는 우리마을 건강파트너 운영 부문에서 각각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북구보건소는 지난 2014년 의료취약지역으로 기북면을 선정하고 지역 간 건강격차를 감소하고 건강수명 연장을 위해 주민 주체의 건강마을 공동체를 구현하기 위해 노력해 온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남구보건소는 우리마을 건강파트너 8개 팀을 구성해 500여명의 봉사자들이 금연과 치매검진, 재활, 뇌혈관질환 예방, 장애인치과진료, 정신건강증진, 맘스베이비, 암검진 홍보 등 다양한 보건의료 분야에서 활동해 온 점이 후한 점수를 받았다.

또한  각 팀별 전문교육과 역량강화 교육을 통해 봉사활동의 전문성을 높인 점, 활동에 있어 애로사항을 듣고 의견수렴과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해 직원과 봉사자간 결집력을 높인 점, 팀별 사업 방향 제시와 피드백을 통해 사업효과를 극대화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박혜경 남·북구보건소장은 “주민의 건강수준 향상을 목표로 지역 특성과 수요에 맞춘 주민 참여형 건강증진사업을 앞으로도 지속 추진해 건강도시 포항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김태영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