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재선부 운영 10개 장학회 2000만원 지급자매마을 학생 20여 명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  제선부 직원들이 지난해 자매마을 학생들에게 매달 지급한 장학금이 2,000만원을 돌파했다.

포항제철소 각 부서에서는 자율적으로 장학회를 만들어 가정 형편이 어려운 자매마을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해 오고 있다.

제선부에는 갈매기장학회, 사랑나눔회, 예사랑, 상록회, 징검다리장학회 등 10개의 장학회를 운영 중이며 특히, 제선부 1제선공장에서 만든 ‘한울장학회’는 89년 12월 결성되어 30년 가까이 'With POSCO'를 실천해왔다.

지난해 제선부는 20여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가정형편에 따라 1인당 연간 60만원에서 120만원씩 지급했다.

장학금 수혜자는 제선부 자매마을인 해도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추천 받은 학생을 포함해 저소득 다문화가정, 한 부모 가정 등 초등학생부터 고등학생까지 도움이 필요한 다양한 학생들로 선정됐다.

김윤희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