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 최우선’ 초격차 원가 경쟁력 확보 1등제품생산
상태바
‘안전 최우선’ 초격차 원가 경쟁력 확보 1등제품생산
  • 김윤희 기자
  • 승인 2019.01.04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학동 생산본부장 취임
김학동 생산본부장(왼쪽 여섯번째)이 포항제철소 임직원들과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포스코(회장 최정우)가 지난 2일 오후, 포항 포스코본사 대회의장에서 김학동 부사장의 생산본부장 취임식을 가졌다.

이날 취임식에는 김학동 부사장과 본부장 산하 포스코 임직원들이 참석했으며 광양·서울지역 직원들은 영상으로 취임식을 함께 했다.

김학동 생산본부장은 이날 취임사를 통해 “치열한 생존경쟁에서 살아남기 위해선 고객이 원하고 수익과 직결되는 제품을 신속히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며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기술력을 바탕으로 초격자 원가경쟁력을 확보해 경쟁사 대비 월등히 차별화된 1등 제품을 생산하는 ‘강한 제철소’를 만들자”고 강조했다.

한편, 포스코는 최근 조직개편을 단행해 기존 철강생산본부를 생산본부로 명칭을 변경했으며 포항과 광양의 제철소와 회사 미래 산실인 기술연구원을 합쳐 현장 조직과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기능중심으로 개편했다.

또한 양 제철소에 안전조직을 신설하고 임원급으로 격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