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포항
호미곶 한민족 해맞이 축전 성료아듀! 무술년,기해년 새해 밝았다
사진왼쪽부터 장경식 경북도의장,이철우 도지사,이강덕 포항시장, 박명재 국회의원이 포항 호미곳에서 도민들과 함께 일출을 맞이하고 있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아름다운 새해의 일출과 함께한 “제21회 호미곶한민족해맞이축전”이 지난 12월 31일부터 1월 1일까지 화려하게 펼쳐진 가운데 호미곶 해맞이 광장 등에 21만여 명의 관광객과 시민이 찾아 기해년 첫날을 맞이했다.

“호미곶의 빛, 포항의 희망을 깨우다”라는 주제로 포항시와 포항문화재단이 주최·주관한 제21회 호미곶한민족해맞이축전은 마당놀이 ‘호미곶 효녀 심청전’과 ‘창현 거리노래방 호미곶편’, 포항시 승격 70주년 기념 새해맞이 카운트다운쇼, 포항 방문의 해 선포, 3.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독도수호 플래시 몹’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꾸며져 호미곶을 찾은 관광객과 포항시민에게 새해의 희망과 의미를 더했다.

또 추위에 떠는 관광객들에게 포항시민의 정과 감사의 마음이 담긴 포항 전역의 쌀 1.2톤으로 빗어진 “잔치 떡국 먹으면 돼지”는 밤새도록 정성스럽게 준비한 따뜻한 떡국 한 그릇으로 일출을 기다리던 관광객들의 얼어붙은 몸과 마음을 온기로 가득 채웠다. 

김희영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