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포항경북기사
경산, 소비 트렌드 고려한 천도복숭아 유망 품종 소개천도복숭아 주산지 농가 높은 관심 반영하듯 특별강좌에 190여 명 참석
   
▲ 천도복숭아 유망 품종 특별강좌
[경북제일신보] 맛, 당도 등 최근 소비자의 트렌드를 반영해 소비자가 선호할 만한 천도복숭아 유망 품종 특별강좌가 경산시 주관으로 지난 6일 경산시 농업기술센터 농업인 교육관에서 실시됐다.

만물이 겨울잠에서 깨어나는 경칩을 맞아 실시된 이날 교육은 경산 관내 복숭아 재배농가에게 최근 소비자의 기호도에 맞춘 산도가 낮고, 알레르기 반응을 줄인 간편 소비형 달콤한 천도복숭아 품종을 소개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복숭아농업인연구회, 복숭아영농조합법인 회원 등 복숭아 재배 농업인 190여 명이 참석했다.

일 년 중 영농을 시작하는 바쁜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당초 계획인원 140명을 초과한 190여 명의 복숭아 재배농가가 참석해 복숭아 유망 품종에 대한 높은 관심과 교육에 대한 높은 열의를 보였다. 이날 교육내용으로는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남은영 농업연구사에 의해 소비자가 선호하는 산함량 0.25% 전후의 저산미 천도복숭아 품종에 대한 특성 설명과 복숭아 산업 현황 및 전망 등에 대한 교육이 참석 농업인들의 높은 관심 속에서 진행됐다..

한편, 김종대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소비자가 선호하는 최근 트렌드에 발맞춰 다양한 국내 육성 우수 품종을 지역 재배농가들에 확대 보급함으로써 국내 천도복숭아 재배면적의 60%를 차지하고 있는 복숭아 주산지 경산의 전국적인 명성을 이어갈 수 있도록 힘써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희영  기자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