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포항경북기사
청도군 로컬푸드 판매장 매출 66억 달성
   
▲ 청도군은 농가에서 생산한 다양한 우수 농특산물 판매의 어려움을 해소시키고 농가 소득을 높이기 위해 로컬푸드 판매장 확대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경북제일신보] 청도군은 농가에서 생산한 다양한 우수 농특산물 판매의 어려움을 해소시키고 농가 소득을 높이기 위해 로컬푸드 판매장 확대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13년 서청도농협 로컬푸드 판매장 지원을 시작으로 2017년 로컬푸드 허브센터 개장, 2018년도 신대구부산고속도로 청도 새마을 휴게소 로컬푸드 판매장과 청도농협 용암온천 앞 로컬푸드 지원 개장 등 청도를 찾는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청도 농특산물을 편하게 구입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 그 결과 청도군 내에 운영하는 로컬푸드 판매장 5개소의 2018년도 판매액이 66억원을 달성했으며, 이는 2017년 대비 2.5배 증가한 금액이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군내 농가에서 생산된 친환경 다품목 우수 농·특산물을 대도시 소비자에게 신선하고 저렴하게 공급할수 있도록 산동지역 로컬푸드 판매장 추가 설치 등 로컬푸드 판매장을 확대 추진해 농가 소득 증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희영  기자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영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