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미세먼지 저감 관리 조례안 등 19건 상정포항시 의회 임시회 개회

포항시의회(의장 서재원)는 지난 4일 제258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11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의정활동에 들어갔다.

본회의에 앞서 이준영 의원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수산, 해양, 항만 관련 부서를 해양수산국으로 일원화해 업무를 통합 추진할 것’을 제안했고, 김상원 의원(지진특위 위원장)이 ‘포항지진에 대해 정부정밀조사단이 명백한 원인 규명을 할 것’을 촉구했다.

이어 시의회는 2018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으로 박희정 의원, 김성근 공인회계사, 장덕수 세무사를 선임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시의회는 △김상민 의원이 발의한 ‘포항시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조례안’, △공숙희 의원이 발의한 ‘포항시 공중화장실 등의 디지털성범죄 예방 조례안’을 비롯해 △‘포항시 여성문화관 수영장 재계약(위탁) 운영 동의안’, △‘포항시 숙련기술인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에코프로 투자유치 인센티브 지원 대규모 투자기업 특별지원 동의안(안)’, △‘포항 도시관리계획(재정비) 결정(변경)에 따른 의견청취의 건’ 등 19건의 안건을 상정했다.

서재원 의장은 “이번 임시회에서는 시정질문을 통해 각종 시책 사업의 혜택이 시민에게 골고루 돌아가고 있는지, 불합리한 계획은 없는지 점검할 예정이다”며, “시민들의 관심사를 반영하고 시정 주요 사업의 발전적인 해답을 찾아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6, 7일 이틀간 진행된 시정질문에는 정종식, 박칠용, 김성조, 차동찬, 김정숙, 김민정 의원들이 나서 시정 현안에 대한 날카로운 질문을 펼쳤다.

최종태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