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포항
포항시 독특한 구인구직 프로그램 자투리 시간 거래소 폭발적 인기1년간 무려 1964명 취업…운영 시스템 전면 개편
포항시 자투리시간거래소 홈페이지

포항시가 전국 최초로 선보인 '자투리시간거래소'가 폭발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다.

지난 1년간 무려 1,964명이나 일자리를 마련해 주자 포항시는 구인 구직자들에게 더욱 빠르고 편리하게 정보를 제공키 위해 거래소 시스템을 전면 개편하기로 했다.

자투리시간거래소는 주부, 청년, 노인층 등 자투리 시간 활용이 가능한 구직자를 대상으로 공공기관, 식당, 농촌지역 등에 매칭을 시키기 위한 연계 시스템으로, 특히 여유 시간대 활용이 용이한 구직자나 인력의 탄력적 운영을 희망하는 소상공인들에게 인기가 꽤 높은 포항시만의 독특한 구인·구직 프로그램이다.

하지만 자투리시간거래소의 연간 접속자수가 11만 명이나 됨에도 불구하고 홈페이지 접속이 어렵고, 거래소에 매칭 의뢰해야만 구직․구인자간 상호간 정보가 전달되며 대상을 소상공인에 국한돼 불편이 따랐다.

이에 포항시는 운영시스템을 전면 개편해 지금까지는 매칭 의뢰 건에 대해서만 연결하는 단순 중개역할에서 구인·구직 요인이 발생하면 바로 양방향 SNS 및 문자로 정보를 제공하는  시스템으로 개편하고, 서비스 대상을 관내 중소기업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라 SNS 및 문자 정보 수신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이나 중소기업들을 13일부터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연중 신청을 받고있다.

개편된 시스템은 오는 4월부터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최종태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