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포항제철소 창립 51주년 기념 환호공원서 쇳물 백일장 개최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가 포스코 창립 51주년을 기념해 4월 6일 포항 환호공원에서 쇳물백일장을 개최했다.

쇳물백일장은 포항에서 가장 큰 규모의 백일장으로, 초·중·고·대학생과 일반인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올해로 32회를 맞은 쇳물백일장은 해마다 1,000명이 넘는 시민과 학생들이 참여해 지역 내 권위 있는 문학행사로 자리잡았다.

특히, 올해는 개최 장소를 야외인 포항 환호공원으로 옮기고 상금 규모를 대폭 확대해 참가자들이 봄의 정취를 만끽하며 문학적 소양과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했다.

환호공원은 포스코와 포항시가 지난 2001년 조성한 공원으로, 포스코는 창립기념일인 지난 1일 포항시와 업무협약을 맺고 환호공원에 철강재를 이용한 세계적 작가의 철강 조형물을 설치해 랜드마크로 조성한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시상식은 포항문인협회 소속 문인들의 심사를 거쳐 5월 3일 포은중앙도서관에서 열린다다. 대상은 포항제철소장이 시상하며 부분별 장원, 차상·차하, 가작으로 시상작은 포항문인협회 홈페이지 및 지역 일간지에 게재된다. 

김윤희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