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갯바위 고립 2명 구조

포항해양경찰서는 지난 6일 오후 3시 45분께 경북 포항시 호미곶면 강사1리 갯바위에 고립된 박씨(46) 등 2명을 구조했다. 

해경에 따르면 박씨 등 2명은 이날 오후 1시께 강사1리 갯바위에서 낚시 중 파도가 점점 높아지자 육상으로 나오려 했으나, 높은 파도로 인해 갯바위에 고립되자, 순찰 중인 호미곶파출소 순찰팀이 이들을 발견하고 구조했다. 

박씨가 빠져나오려 했으나 높은 파도로 연안으로 30m 가까이 표류하자, 호미곶파출소 구조팀이 이를 발견하고 구조했다.

나머지 고립자 이씨(38)는 육상에서 로프를 연결 후 갯바위에 접근해 안전상태를 확인 후 구조됐다.

구조된 박씨 등 2명의 건강에는 이상이 없어 안전계도 후 귀가 조치했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바닷물이 들어오고 있었고 고립자 중 1명은 표류 중이어서 신속하게 고립자를 구조해야 하는 상황이었다”며 “평소 인명구조 훈련을 실시해 높은 파도 속에서도 고립자를 안전하게 구조 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희영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