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현안사업 예산 반영에 총력
상태바
경북도 현안사업 예산 반영에 총력
  • 최종태 기자
  • 승인 2019.06.21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철우 지사, 기획재정부 예산실장 만나 주요 역점사업 지원 요청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기획 재정부 안일환 예산 실장과 심의관들을 만나 내년 정부예산안  편성 관련 주요 역점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기획 재정부 안일환 예산 실장과 심의관들을 만나 내년 정부예산안 편성 관련 주요 역점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지난 19일 기획재정부 예산실장과 심의관들을 만나 경북도의 어려운 현실과 현안사업을 설명하고 내년 정부예산안 편성에 있어 도정 주요 역점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내년 정부예산은 재정규모가 올해보다 대폭 늘어난 500조원을 넘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경북도에서 역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SOC, 농림수산분야는 오히려 감소할 것으로 우려됨에 따라  이 지사가 주요 현안사업의 정부예산안 반영을 위해 직접 발 벗고 나선 것이다.

이철우 지사는 이날 안일환 예산실장과 심의관들을 일일이 찾아 경북도 현안사업을 직접 설명하고 내년 정부예산안에 반드시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먼저, 경북지역의 열악한 SOC 인프라 현황과 사업추진의 당위성을 역설하며 △동해중부선 철도부설(포항~삼척) 4,099억원 △포항~영덕간 고속도로(남북7축) 1,500억원 △중앙선 복선전철화(도담~영천) 6,500억원 △남북내륙철도(김천~거제) 1,000억원 △울릉공항 1,000억원 △울릉일주도로 300억원 △포항 영일만항 245억원 △영일만 횡단구간 고속도로(포항~영덕) 100억원 등을 건의했다.

또한 대기업 이전과 주력산업 성장 정체로 활력을 잃어가는 지역경제에 고부가가치 창출 미래형 신산업 발굴·육성과 과학기술 혁신 생태계 조성을 위해 △생활환경지능 홈케어가전 혁신지원센터 12억원 △글로벌 화장품 국제시험인증센터 10억원 △로봇직업혁신센터 20억원 △홀로그램 콘텐츠 서비스센터 40억원 △상생혁신 철강 생태계 육성 265억원 △첨단 베어링 제조기술개발 및 상용화 기반구축 100억원 △생활소비재 융복합산업 기반구축 65억원 △자동차 튜닝기술지원 클러스터 조성 20억원 지원을 요청했다.

아울러, 지속가능한 농식품 산업기반 조성을 위해 스마트원예단지 기반조성 70억원, 지진피해 지원 및 원자력 안전체계 구축을 위해 △ 지진트라우마 치유센터 20억원 △경북 원자력방재타운 건립 25억원 △중수로 해체기술원 설립 100억원을 건의하고, 침체된 지역경제 활력재생을 위해 △포항 영일만항 국제여객터미널 건설 8억원 △봉화 베트남타운 조성 10억원 △도청이전터 청사 및 부지 매각 901억원 △국립 울릉도·독도 자생식물원 조성 5억원 등을 반영해 줄 것을 건의했다.

이 밖에  문경~김천간 단선전철화, 구미산단철도(사곡~구미산단) , 점촌~영주간 단선철도 ,국립 산림레포츠진흥센터 조성사업 등 신규 SOC사업을 정부예산에 반영하기 위한 예비타당성조사 심사와 관련, 대상사업 선정과 심사에 통과될 수 있도록 정부 차원에서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