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일대 해수욕장 정화 포항시 의회 전원참여
상태바
영일대 해수욕장 정화 포항시 의회 전원참여
  • 최종태 기자
  • 승인 2019.07.05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재원 의장, 한진욱 부의장을 비롯한 의원 전원과 도성현 사무국장을 비롯한 의회사무국 직원들은 영일대해수욕장의 화장실과 급수대 등 각종 편의시설의 위생을 점검하고 무단 투기된 쓰레기와 해안 부유물을 수거했다.
서재원 의장, 한진욱 부의장을 비롯한 의원 전원과 도성현 사무국장을 비롯한 의회사무국 직원들은 영일대해수욕장의 화장실과 급수대 등 각종 편의시설의 위생을 점검하고 무단 투기된 쓰레기와 해안 부유물을 수거했다.

포항시의회(의장 서재원)는 지난 1일 오전 제8대 출범 1주년을 맞아 영일대 해수욕장을 찾아 환경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환경정화활동은 개원 1주년 행사를 형식적으로 개최하기보다는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이 더욱 중요하다고 생각하고, 시의원 전원이 영일대해수욕장을 찾아 직접 쓰레기를 수거하면서 솔선하는 모습을 보이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모아져 마련됐다. 

서재원 의장은 “개원 1주년을 맞아 화려한 기념식 등 의례적인 행사가 아닌 시민에게 도움이 되는 뜻깊은 행사를 갖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의회는 시민, 현장, 소통을 가장 중요시 여기며 시민 행복을 위한 적극적인 의정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