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예산 983억 투입, 농업의 패러다임 전환
상태바
농업예산 983억 투입, 농업의 패러다임 전환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0.01.04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는 WTO 개도국 지위 포기, 시장개방 확대와 지역 경기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에게 ‘함께 행복하고 잘사는 농촌건설’을 위하여 전년도 대비 12% 증액된 농업예산 983억 원을 투입해 농업혁신 변화를 이끈다.

시는 올해 농정분야의 목표를 ‘함께 행복하고 잘사는 농촌, 미래 강한 농업’으로 삼고, 주요추진방향은 복지농촌 실현 및 전문농업인 육성, 역량 있는 청년농부 육성, ICT첨단산업화 기반확충, 안전한 농축산물 공급, 미래농업기반 확충, 지역 농특산물 유통시스템 구축, 친환경 Clean(클린) 축산농장 조성으로 설정해 이를 달성하기 위한 7대 중점 추진과제를 수립·추진한다.

이를 추진하기 위해 △농촌복지를 위한 행복바우처사업, 자녀학자금 지원, 농업경영안정자금 이차보전 등 13종 75억원 △일자리 창출과 농업농촌 활력을 위한 청년농, 귀농·귀촌 육성을 위한 영농기반 조성 등 9종 6억원 △지역특화 맞춤형 스마트 팜 솔리션 개발 실증을 위한 IT 융합기술개발 및 ICT 스마트 팜 설비 등 4종 29억원 △친환경농산물 생산으로 안전한 먹거리 공급을 위한 유기농·무농약 직불금 지원등 33종 55억원 △농업경영안정을 위한 농업생산기반 구축을 위한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농촌인력지원센터 지원 등 84종 269억원 △생산자·유통업체·소비자 등 구성원 모두가 만족하는 신생태계 환경조성을 실현하기 위해 유통기반시설 현대화, 지역 농특산물 유통활성화 및 수출산업 기반마련, 초중학교 의무급식 및 유치원 급식지원, 농산물 도매시장 안정성 유지 등 49종 273억원 △축산업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 개선을 위한 악취저감제·환경개선제·시설개선·자연순환농업 활성화와 미래성장동력인 승마체험, 청정지역 유지를 위한 방역 등 97종 48억원 △도시농업 조성, 농기계임대사업소·농업인교육복지관 운영비, 농산물도매시장 시설관리 등에 228억원을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