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IP 스타기업 ‘넥서스텍’ 포항상의 컨설팅 해외진출 지원
상태바
글로벌 IP 스타기업 ‘넥서스텍’ 포항상의 컨설팅 해외진출 지원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0.01.10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상공회의소(회장 김재동) 경북지식재산센터는 글로벌 IP 스타기업인 넥서스텍(주)을 대상으로 맞춤형 IP 종합 컨설팅을 성공적으로 지원해, 기업이 해외 진출하는데 큰 발판이 되고 있다.

넥서스텍(주)는 경북 구미 소재의 기업으로 실외 넓은 지역에서도 인터넷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도록 제공해주는 제품으로 국내 최초 옥외용 Wi-Fi 접속장치(AP)와 무선통신장비(MESH) 일체형 장비를 개발한 무선통신장비를 제조, 생산하는 기업으로 창업 후 꾸준히 베트남 기관 및 기업과 MOU를 체결했으며, 베트남 시장 진출을 위한 비영어권 브랜드 개발 및 해외권리화 확보가 절실히 필요했다.

이에 경북지식재산센터는 넥서스텍㈜를 2019년 글로벌 IP 스타기업으로 선정해 비영어권 브랜드개발 지원을 통해 현지 언어, 문화, 상황 등을 고려한 시장분석 등을 통해 시장에 적합한 글로벌 브랜드 ‘VVIA(비아)’ 및 제품디자인 개발, 해외출원 비용 등을 지원했다.

글로벌 브랜드 ‘VVIA(비아)’는 넥서스텍의 Wi-Fi AP + Mesh 장비를 통한 빠르고 효율적인 무선연결을 연상하며, 무선 인터넷 시장으로 뻗어 나가는 진취적인 기술력을 자랑하고 있다.

그 결과 넥서스텍㈜은 창업 2년차 기업으로 2019년 매출액 15억원(2018년 매출액 11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35%로 급성장했으며, 창업 2년 만에   동남아 수출로 성공적인 첫 단추를 꿰어 기술혁신형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경북지식재산센터 전성구 센터장은 “경북센터는 해외진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유망 중소기업을 발굴해 단계별 맞춤형 컨설팅을 통해 ‘세계시장’을 선도하는 글로벌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