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코로나19 확진자 전원 완치
상태바
예천군, 코로나19 확진자 전원 완치
  • 김희영
  • 승인 2020.06.26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마지막으로 입원 치료 중이던 확진자까지 완치 판정 43명 확진자 전원 완치
▲ 예천군청
[경북제일신보] 예천군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경주 동국대병원에서 마지막으로 입원 치료 중이던 확진자 까지 26일 오후 3시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해서 확진자 0명을 기록하게 됐다.

지난 2월 21일 성지순례를 다녀온 최초 확진자 발생 이후 3월 7일까지 15일간 6명이 발생하고 이후 3이틀간 추가 발생이 없었으나 4월 9일 7번 확진자 발생 후 가족, 친구, 이웃 등 지역사회 감염으로 확산되면서 긴장 상황을 보였으나 4월 30일 확진자를 마지막으로 발생이 멈췄다.

안동으로 이관한 1명을 제외한 총 43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안동의료원, 포항의료원, 동국대병원 등에서 입원 치료해 왔으며 26일 마지막 퇴원으로 지역 내 입원환자 전원이 완치됐다.

그동안 군은 접촉자 자가격리자 1:1 전담 공무원을 지정해 733명을 관리하고 모두 해제했으며 2,292명 검체 실시, 읍·면 일제 방역소독의 날 운영 등 질병관리본부보다 강화된 검체 검사 및 격리기준을 적용하고 지역사회 확진자 추가 발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전개했다.

또한, 향후 코로나19 재유행 대비를 위해 방역물품 및 장비 등을 구입하고 음압 특수 앰뷸런스 등을 추가 확보할 예정이며 대응 인력 또한 효율적으로 구성하는 등 신속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예천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와 개인별 수칙을 잘 실천해 주며 함께 노력해 주신 군민 모두에게 감사드린다”며 “아직도 코로나19는 물류센터 및 다단계 판매업 등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있어 방심할 수 없는 상황이므로 모두의 관심과 협조가 필요하며 생활 속 거리 두기를 지속적으로 실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