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덕 시장, 지진특별법 시행령 입법예고 앞두고 시민의견 반영에 총력
상태바
이강덕 시장, 지진특별법 시행령 입법예고 앞두고 시민의견 반영에 총력
  • 김희영 기자
  • 승인 2020.07.24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덕 시장,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 앞두고 국회 방문
▲ 이강덕 포항시장, 지진특별법 시행령 입법예고 앞두고 시민의견 반영에 총력

이강덕 포항시장은 지진특별법 시행령 입법예고를 앞두고 피해주민의 의견을 반영한 시행령 개정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 시장은 23일 국회에서 김정재 국회의원을 만나 지진특별법 시행령 개정사항에 의견을 교환하고 지진 피해지역의 경제 활성화를 위한 국비 확보에 협조를 부탁했다.

이후 이 시장은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를 만나 2017년 11·15지진으로 힘들어하고 있는 피해주민들과 포항 경제의 어려움을 설명했다.

특히 시행령 개정안에 시민들이 요구하고 있는 손해배상법을 준용한 실질적인 피해구제 범위 확대 피해지역 회복을 위한 경제 활성화 및 공동체회복 사업근거 마련 등이 담길 수 있도록 국회에서 힘써줄 것을 적극 건의했다.

또한, 포스텍, 생명공학연구센터, 강소연구개발특구를 비롯한 바이오오픈이노베이션 센터, 세포막단백질연구소 등 포항의 우수한 인프라를 설명하고 한미사이언스 바이오 클러스터와 연계한 연구중심의 의과대학이 포항에 설립될 수 있도록 강력히 요청했다.

이에 앞서 이강덕 시장은 6월 국무조정실, 7월 초 기획재정부를 방문하는 등 중앙부처에 시민들의 입장을 적극 대변하기 위해 노력해 오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입법예고 후에도 피해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청취해 시민 요구 사항이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피해지역의 경제 활성화 및 공동체 회복사업의 국비 확보에도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