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29건)
노인성 난청 오래 방치하면 치매 위험 높다
소외·고립감 심하고 우울증도인지기능 30~40% 빨리 떨어져이어폰끼고 음악 크게 틀면 위험70대 26·80대 52.8%로 급증난청 판정...
한국건강관리협회 경북(대구북부)지부  |  2017-10-13 18:19
라인
40대부터 노안시작… 안압·안저 검사 받는 것이 좋아
중년에 접어들면 노화가 진행되면서 눈 역시 노화되는 노안(老眼)을 겪는다.눈은 노화가 가장 빨리 오는 신체 기관으로 최근에는 IT 기기...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7-15 18:08
라인
엄마 음주·아빠 흡연이 자녀의 알레르기 질환 부른다
최근 부모 재산에 따라 자식의 경제적 지위가 금·은·동·흙수저로 결정된다는 ‘수저 계급론’이 청소년과 젊은이 사이에서 폭넓은 공감대를 ...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5-04 21:01
라인
특정물질에 과민반응 알레르기 질환, 어떻게 알 수 있나?
알레르기 질환은 일반 사람에게는 문제가 되지 않는 물질이 특성 사람의 면역체계에는 과민한 반응을 일으켜 일어나는 증상이다. 식품, 먼지...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29 21:26
라인
극심한 가려움 ‘아토피 피부염’ 피부보습제 규칙적 사용 권장
아토피는 ‘이상한’ 또는 ‘부적절’한 뜻의 그리스어에서 유래된 단어로, 음식물이나 흡입 물질에 대한 알레르기 반응이 유전적으로 발생한 ...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29 21:25
라인
내 몸의 이상신호 ‘부종’… 원인찾아 치료·생활습관 바꿔야
부종이란 신체 내의 조직과 장기 주변 공간에 수분이 저류되는 상태를 말하며, 우리 몸의 어디든지 생길 수 있다. 특히 하지나 손에 부종...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22 20:19
라인
방광염 환자 94%가 여성, 물 많이 마시고 소변 참지 말아야
방광염 환자 10명 중 9명이 여성인 것으로 나타났다. 방광염은 예전에 ‘오줌소태’라고 불리던 병으로 방광에 균이 침범하여 염증을 일으...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22 20:17
라인
65세 이상 발병 늘어나는 만성 신부전증...그 증상은?
이유 없이 피로감을 느끼거나 가려움증, 식욕부진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면? 이런 경우 대개 추위로 인한 야외활동 감소로 신체 기능이 무기...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13 21:52
라인
“아이들에게서 더 쉽게 생기는 ‘단백뇨’ 패스트푸드 자제! 먹으면 안돼”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13 21:51
라인
만성 콩팥병, 싱겁게 먹고 단백질·칼륨 섭취 유의해 예방하자
신장은 생긴 모양 때문에 콩팥이라고 하며, 우리 몸에서 혈액 내 노폐물을 제거할 뿐 아니라 체내 수분 대사를 조절하고 혈압에 관여한다....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09 01:26
라인
콩팥 관련 검사 수치 이해하기 “정상치 연령따라 달라”
콩팥 기능에 대한 검사는 일반적으로 간단한 소변검사와 피검사를 통해 진행한다. 순수하게 콩팥 기능은 피검사에서 크레아티닌이라는 수치를 ...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09 01:24
라인
‘신체 정수기’ 신장에 생긴 돌멩이, 신장 결석도 예방 가능하다
우리 몸 속에 돌이 생겨 문제가 되는 경우가 꽤 많다. 담석증도 그렇고, 이석증도 그렇다. 드물게는 위장에 소화가 안 된 음식 찌꺼기가...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4-02 00:17
라인
“만성 콩팥병 환자 적절한 양의 단백질 섭취해야”
콩팥 기능에 대한 검사는 일반적으로 간단한 소변검사와 피검사를 통해 진행한다. 순수하게 콩팥 기능은 피검사에서 크레아티닌이라는 수치를 ...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3-25 22:07
라인
흔하지만 무서운 콩팥병, 염분섭취 줄이고 금연·금주·운동해야
콩팥병은 매우 흔하고 위험하지만 조기에 발견하여 적절하게 치료할 경우 예방 및 치료가 가능한 병이다. 우리나라 인구 7명 중 1명이 만...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3-18 15:18
라인
미세먼지로부터 건강 지키는 법 “차단효과 마스크 착용하도록”
길을 걷다가 문득 파란 하늘과 하얀 구름이 보고 싶어 고개를 들어보지만 안타깝게도 숨 쉬는 것이 두려울 정도로 뿌옇고 흐린 하늘만 눈에...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3-12 02:20
라인
전립선암, 황제의 암에서 평민의 암으로 “채소 즐겨야 예방”
중국 덩샤오핑, 남아공 만델라, 프랑스 미테랑, 배우 로버트 드 니로, 미 국무장관 파월의 공통점은? 전립선암환자다. 전립선암은 고기를...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3-12 02:18
라인
침묵의 장기, 간… 그래서 더 위험한 ‘간암’ “조기발견 중요”
간은 손상되어도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간을 두고 흔히 ‘침묵의 장기’ 라고 한다. 간혹 우상복부통증, 체중 감소, 복부 종괴...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3-04 22:59
라인
공기 좋은 곳으로 이사 가면 폐암이 좋아질까?
폐암 환자는 공기 좋은 지역으로 이사를 가야 하나? 저선량 컴퓨터단층촬영(CT)은 폐암 진단에 얼마나 도움이 될까? 담배를 끊고 얼마가...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3-04 22:57
라인
햄·소세지 먹어도 될까?! “육류 유해성·위해성 혼동해서 안돼”
세계보건기구 산하 IARC가 햄이나 소시지 같은 가공육과 적색육(red meat)을 각각 1등급 발암물질과 2등급 발암물질로 발표한 뒤...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2-27 04:29
라인
청소년 흡연과 암의 상관관계… “흡연은 만병의 근원”
40대 직장인 이 씨는 한 달간 가래를 동반한 기침과 체중 감소가 지속되면서 병원을 찾았다. 일반적인 기관지내시경 검사에선 특별한 이상...
허정욱 건강증진의원장  |  2016-02-27 04:26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