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납세자보호관 활성화 추진 평가’ 우수상
상태바
‘납세자보호관 활성화 추진 평가’ 우수상
  • 김희영 기자
  • 승인 2019.01.05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특교세 3000만원 받아

포항시는 행정안전부가 실시한 ‘2018년 지방세 납세자보호관 활성화 추진 종합평가’에서 우수 자치단체(우수상)로 선정돼 특별교부세 3천만원을 인센티브로 지원 받았다.

포항시는 지방세 부과징수와 관련 과세기관이 아닌 납세자(시민)들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그들의 고충을 해소해 주고자, 지난해 7월 세무부서가 아닌 예산법무과내에 납세자보호팀을 신설하고 지방세로 인한 고충민원 처리, 세무조사 등에서 권리보호 요청 처리, 납세 기한연장,징수유예 처리, 세무상담 등의 업무를 전담 수행해 왔다.

그동안 시는 납세자보호관 제도를 시민들에게 널리 알리고자 죽도시장, 남․북구청 등 다중집합장소에서 현장홍보, 버스정보시스템(BIS),지역방송,카드뉴스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한 홍보활동을 전개해 왔다.

특히 고액으로 지방세 납부에 어려움을 겪는 납세자들에 최대 1년간의 징수유예 처분을 하고, 납세자와 세무부서 간 서로 이견이 있는 고충민원도 납세자의 입장에서 적극적으로 해결하는 등 지방세 고충 해결사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 내고 있다.

또한 지난해 10월부터 고령․거리․경제적인 이유로 서비스 취약지역에 속하는 농어촌의 오지마을 주민들을 위해 ‘찾아가는 지방세 민원 상담실’을 운영 중이다.

뿐만아니라 매월 1~2개 오지마을을 방문해 지방세뿐만 아니라 양도소득세 등 시민들의 실생활에 민감한 각종 세금에 대해 고충민원을 해결해 주고 세무 상담도 진행하는 등 납세자보호관 제도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단 한사람의 시민이라도 지방세로 인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꼼꼼히 챙겨 나가겠으며 더 나은 납세자 권익 서비스를 발굴 제공하는데도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다”며 “시민 여러분께서 각종 세금에 대한 어려움이 생기면 망설이지 말고 납세자보호관을 찾아 주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