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발 헏디뎌 바다로 추락 북방파제 낚시꾼 구조포항해양경찰서

포항해양경찰서는 지난 7일 새벽 4시18께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영일만항 북방파제에서 낚시하다 추락한 A(53)씨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A씨는 낚시를 하던 중 발을 헛디뎌 바다로 추락했고 주변 낚시객 신고를 받은 포항해양경찰서 영일만파출소는 연안 구조정을 출동시켜, 추락한채 줄을 붙잡고 있던 익수자를 무사히 구조했다.

A씨는 저체온증을 호소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포항해양경찰 관계자는 “낚시 등 레저행위 시 구명조끼를 꼭 착용하고 추락사고가 잦은 방파제나 테트라포트 근처에서는 각별히 안전에 주의해야 한다고”고 당부했다. 

김희영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