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장량동 중‧고등학교 조기 설립 촉구 강조

박용선 도의회 운영위원장
적극적 의정활동 나서

경상북도의회 박용선 운영위원장<사진>은 지역구인 포항시 장량동의 인구 증가에 대비해 중‧고등학교의 조속한 설립을 촉구했다. 

장량동은 인구 7만 3천명이 거주하는 포항에서 가장 큰 행정동으로 타 지역에 비해 평균연령이 상대적으로 낮아 학생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으며, 2020년에는 1,500세대의 대단지 아파트가 입주하는 등 학생 수가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이다. 

한편, 제1회 추경예산심사에서는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지역업체 이용을 수차례 강조했지만 여전히 실적이 매우 저조하다며, 교육청에 경북도내에서 생산되는 물품과 기술현황 등 매뉴얼을 작성하여 학교현장에 배포할 것을 주문했다.

더불어, 제2차 정례회 행정사무감사 기간 중에 그동안 지역물품 구매가 저조한 학교에 대해서는 행정사무 감사장에 학교장과 행정실장을 출석시키겠다고 말했다.

김희영 기자  .

<저작권자 © 경북제일신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